2008.11.04 21:40

MG RX-178 GUNDAM Mk-II

요즘 십수년 만에 건프라 계로 복귀하시는 30대 분들이 많더군요.
일본 같은 경우 실제로 건프라 팬들은 어린 층보다는 30~40대가 많습니다.
뭐 암튼 저도 그 중 하난데요.

건프라는 18년 전 고등학교 때 한 번 손을 놓았었습니다.
18년 전 마지막으로 만들었던 킷이 아카데미제 1/144 뉴건담이었고, 가장 기억에 많이 남는 것은 역시 아카제인 1/100 Z건담이었습니다.

글고 최근 몇년간 취미가 사진이었더랬는데...
작년 말에 우연한 기회에 회사 동료의 꾐에 빠져 다시 건프라를 손에 잡게 되었습니다.
강산이 1.7번쯤 바뀌어서 그런지 건프라 퀄리티의 발전은 정말 눈부시더군요.

17년 만에 제일 먼저 손댄 것이
MG RX-178 GUNDAM Mk-II Ver. 2.0이었습니다.
관절이 좀 흐느적 거리는 걸 빼면 정말 좋은 킷이죠.

조립에 먹선, 그리고 살짝 부분도색 해줬습니다.
근데 마감제 뿌리다가 실수로 데칼이 녹아내렸네요-_-

건프라 손 대기 전 몇 년 동안은 사진이 취미였던 관계로
처음엔 이렇게 도색은 생각도 못하고 뚝딱 조립 후 먹선만 넣고 데칼만 붙여 완성을 하고 나서
요리조리 사진 테크닉과 포토샵질로 멋진 사진을 뽑아내는 것이 저의 건프라 생활이었답니다.

마크투 사진 나갑니다.
만들기는 2007년 말에 만들었는데 사진은 2008년 초에 찍었군요.









마지막은 당시 유행하던 텔미춤?

Trackback 0 Comment 4
  1. Favicon of http://www.donny.co.kr donny 2008.11.29 12:00 address edit & del reply

    내가 젤 좋아하는 mk-II 네...
    고딩때 아카데미꺼 사서 열쉬미 칠하던 기억이... ^^
    전부터 mk-II랑 제타 PG한번 만들어보는게 소원(?)이었는데... 이렇게 보니 MG도 훌륭하네

    • Favicon of https://velvio.tistory.com Velvio 2008.11.29 22:12 신고 address edit & del

      막투는 MG Ver. 2.0(솔직히 1.0은 좀 아니고), PG 모두 명품이지.
      MG 첫 버전은 98년, 2.0은 05년이니까 벌써 3년 전 킷이군.
      최신 킷에 비하면 살짝 허전한 감이 있고 관절이 좀 헐렁하지만 그래도 필구 목록이야.
      환율 땜에 좀 비싸지만 함 질러 보삼.

  2. stasera 2008.11.30 07:14 address edit & del reply

    흠.. 꾐에 빠뜨린.. 회사 동료입니다.. ㅡㅡ;;

    저는 하고 싶어도 못하고 있다는.. ㅠㅠ

    연말이나 내년초데 시난주 나오는거 정말 땡기는데.. ㅠㅠ

    1년을 어찌 기다릴지.. ㅠㅠ

    • Favicon of https://velvio.tistory.com Velvio 2008.12.01 09:21 신고 address edit & del

      혹시 내가 사서 배편으로 보내주면 그나마 미쿡에서 직접 사는 것보단 싸게 먹히려나?